Loading...

화요일, 9월 21, 2010

1191.(2004/12/15) 長谷川いずみ Hasegawa Izumi 하세가와 이즈미

[ムーディーズ] ドリームウーマン× ザーメン酔拳 DX 6 (MDLD278)

관련 위키




ㄸㄲㅅ의 정석을 보여주다가 갑자기 손가락을 ㅋㅋㅋ
왜 이런 배우가 응가를 음... 참 모르겠다...
근데 안경 쓰고 나와서 왜 안경에 싸는게 없는지 좀 아쉽네..
웃으면서 ㅂㅋㅋ 찍을 수 있는 배우가 몇명이나 될까나...
ㅂㅋㅋ후 먹는 사ㅋ과ㅋ쥬ㅋ스ㅋ 맛은 어떨까나 ㅋㅋㅋ

댓글 10개:

  1. Every썩을day4:21 오전

    제가 처음으로 봤던 AV작품이 하세가와 이즈미의 어널 작품이었죠...

    아아, 어쩌다가 계속 하드테크를 탔는지 안타깝네요.

    답글삭제
  2. 니스트8:44 오후

    아아 저의 영원한 여신 이즈미하세가와....아무도기억하지않는 사람이 됐지만 여전히 저에게는 여신중 1인으로 남아있죠

    답글삭제
  3. 아직도 왜그렇게 갑작스럽게 막장테크를 탔는지 이해가 않가는 처자죠



    하드웨어도 좋았고 당시에 인기도 괜찮았다고 하던데 역시 돈이 굉장히



    많이 필요했었나 보내요 어널물에서 스캇까지 가는데 정말 얼마 안걸린듯



    하니까요

    답글삭제
  4. @Every썩을day - 2010/09/21 04:21
    인생사 알수가 없는 것입니다 흑

    답글삭제
  5. @니스트 - 2010/09/21 20:44
    이젠 이렇게 누군가의 과거형으로 되버린게

    참 아쉽네요..

    답글삭제
  6. @활활 - 2010/09/22 10:45
    본인에게 물어보고 싶은데..

    지금 유학중이라는 소문도 있으니

    잘 살고 있겠죠 뭐..

    답글삭제
  7. 이 처자만 생각하면 눈물이 앞을 가려요....ㅡㅡ

    답글삭제
  8. 정말정말6:34 오후

    하세가와 이즈미, 장신 배우로 유명했죠.

    연기력도 좋았는데 너무나 아쉬운 배우죠.

    도저히 뒤에나온 작품들은 상상할 수 도 없는 ;;

    답글삭제
  9. @엔트로피2010 - 2010/09/29 14:45
    T_T;;;;

    답글삭제
  10. @정말정말 - 2010/09/29 18:34
    순간의 선택이 평생을 결정했던것 같습니다

    답글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