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금요일, 11월 07, 2008

[펌] ...딸치다 걸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출처 : 모름.. 막장갤 이려나.. ㅋㅋㅋ
지금 디씨 렉 심해서 검색해 볼 수 없다 -_-

댓글 17개:

  1. 이보게9:38 오전

    여동생 없는게다행이다 ................ㅋㅋㅋ 창피함보단 여동생입막음이더시급 ㅋㅋㅋ

    답글삭제
  2. 단테스8:30 오후

    횽 나 서종덕임당..ㅋㅋ 실명쓸려니 넘 촌스러 보여서..ㅋㅋㅋ



    ㅋㅋ 고딩때 내친구 생각남 집이 시골이라 작은아버지 집에서 하숙했는디



    불같이 일어나는 욕구에 피곤함을 무릅쓰고 열딸하고 뒷정리 안하고 잤는데



    아침에 작은어머니가 깨우러와서 완전 쓰나미였다던뎅...ㅋㅋㅋ



    방안에서 피어나는 밤꽃향기와 침대밑에 널부러져있는 하~~아얀~~꽃송이(?)



    그 다음이 웃겼심 그러고 학교 댕겨오니 방안에 두루마리가 티슈로 바껴있었다는...ㄷㄷㄷ(작은어머니의 센스인듯)

    답글삭제
  3. 커억 쪽 팔렸겠다..

    답글삭제
  4. 아그작6:45 오후

    동생이 대단하다는 생각 밖엔 -_-.... 우어우어~

    답글삭제
  5. Anonymous7:33 오후

    비밀 댓글 입니다.

    답글삭제
  6. 전 부모님께....야동보다 걸린게 100번은 되는듯.......일단 걸릴 때 바지부터올리고 봐야함......문잠그자니 너무.....티나서..

    답글삭제
  7. dmlwp8901:12 오전

    저는 누나가 있는데.. 딸치다 걸린적은 없고 표지사진보다가 걸린거랑 야동들켜서 삭제당한거뿐!

    혼자살면 욕구해소에는 최고아닌가 생각드네요^^

    노트북이 있다면 화장실에서 야동보는게 개념입니다.

    결론은 노트북이 있으면 걸릴위험이 없다.ㅋㅋ

    답글삭제
  8. @이보게 - 2008/11/07 09:38
    여동생의 충격은? ㅋㅋㅋ

    답글삭제
  9. @단테스 - 2008/11/07 20:30
    단테스횽 하이 ㅋㅋㅋ

    내가 학생때는 두루마리가 더 좋았는데~ ㅋㅋㅋ

    답글삭제
  10. @dmlwp890 - 2008/11/09 01:12
    누나랑 컴터 같이 쓰면 정말 곤욕이죠 -_-;;;;;;

    응가할때 노트북 가지고 들어가면 의심 안 받겠군요

    답글삭제
  11. @peridot - 2008/11/08 01:11
    ㅋㅋㅋ 누군가의 경험담?

    답글삭제
  12. @아그작 - 2008/11/08 18:45
    충격으로 못 움직였을 수도 ㅋㅋㅋ

    답글삭제
  13. @Anonymous - 2008/11/08 19:33
    직접 만든건데...

    답글삭제
  14. @으흥 - 2008/11/08 22:59
    저는 이제 성인이라 방문 잠그고 봅니다 ㅋㅋㅋ

    답글삭제
  15. ㅠㅠ 저는 불행하게도 컴이 거실에있어서 ㅡ,.ㅡ



    티비바로옆에있는.. 가족중에 女아는없고 남탕뿐..



    부모님을제외하고..



    전새벽에 바지내리고있던걸 방에서갑자기 나온 형한테 걸려서..ㅡ,.ㅡ



    그래도다행히 누나나 여동생이아녀서 담날 아무일없이 마주하면서 볼수있었다는

    답글삭제
  16. @king - 2008/11/10 15:15
    형님하고 같이 자료는 공유하시데

    시간은 공유하시면 안돼죠 ㅋㅋㅋ

    빈집을 적극 활용하세요~

    답글삭제